"홍범도 흉상철거 역사왜곡 중단" 우원식 의장, 이종찬 광복회장 접견

정치부 | 기사입력 2024/06/17 [10:44]

"홍범도 흉상철거 역사왜곡 중단" 우원식 의장, 이종찬 광복회장 접견

정치부 | 입력 : 2024/06/17 [10:44]

 

 

 

우원식 의장은 14일 오후 의장집무실에서 독립운동가 이회영 선생의 손자인 이종찬 광복회장을 접견했다우원식 의장은 독립운동가 김한 선생의 외손자이자 홍범도장군 기념사업회의 이사장이다.

 

우 의장은 먼저 정부가 홍범도 장군 흉상 이전 재배치 계획을 철회하지 않는 것에 큰 유감을 표한다며 항일독립운동은 우리 역사의 자부심이자 국민의 자랑인바왜곡된 이념의 굴레로 역사를 부정하고 폄훼하는 일은 중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 의장은 또 윤석열 대통령께서 어제까지 순방하신 카자흐스탄의 50만 고려인들은 홍범도 장군의 정신을 기리며 살고 있다고 말하고 관련 논란에 대해 카자흐스탄 고려인 지도자들도 분노하고 있다면서 홍범도 장군 등 육사 내 5명의 독립전쟁영웅 흉상은 단 1cm도 옮겨져서는 안된다는 것을 정부에게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역설했다.

 

우 의장은 마지막으로 독립투사들의 유해발굴 및 봉환을 위한 적극적인 조치가 필요한바현대사에 기록되지 못한 사람들을 기리는 일은 국가가 반드시 해야하는 일이라며 독립운동가 후손으로서 국회의장이 된 만큼 홍범도 장군과 같은 독립영웅이 잘 조명받고 높게 칭송받도록 함으로써 정체성 있는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종찬 광복회장은 독립운동가 후손인 우 의장의 국회의장 취임을 축하하고 선현들의 정신을 올바르게 국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하고육사 내 독립영웅 흉상 이전 계획에 큰 우려를 표하면서 관련 계획 백지화를 정부에 촉구했다.


원본 기사 보기:womansense.org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