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발부터 생산·판로개척까지 중기 맞춤지원, 경기 최대 2천만원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2/17 [09:14]

개발부터 생산·판로개척까지 중기 맞춤지원, 경기 최대 2천만원

김정화 | 입력 : 2020/02/17 [09:14]

경기도가 올해 36억 원이 넘는 사업비를 투자,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제품 개발부터 생산, 판로개척에 이르기까지 맞춤형 지원을 펼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이 같은 내용을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 사업’을 추진,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사업’은 지역별 특성을 고려한 현장 중심의 맞춤형 기업지원을 실시함으로써, 지역경제 발전과 신기술의 성공적 사업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도내 27개(안양·안산·성남·과천 제외) 시군 내 본사 또는 공장이 소재한 지방세 완납 기업으로, 창업보육센터 또는 벤처집적시설에 입주한 기업은 선정 시 우대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국내·외 산업재산권 출원, ▲국내·외 규격인증, ▲시제품(금형/목업)개발, ▲시험분석 비용 지원, ▲홈페이지 제작, ▲ 국내·외 전시회 참가, ▲국내 홍보판로 등 원하는 사업을 선택해 기업 당 최대 2,000만원 한도 내에서 지원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도는 올해 도비 14억5천5백만 원과 시군비 21억8천만 원 총 36억3천5백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기로 했다

 

지원을 받길 원하는 기업은 이지비즈(www.egbiz.or.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우선 2월 25일부터 3월 17일까지 1차 공고를 실시하고, 이후 잔여 예산 소진 시까지 추가 모집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사업’은 경기도가 2003년부터 추진해온 ‘패밀리지원사업’을 변화하는 기업환경에 맞춰 개선한 사업이다.

 

지난해에는 총 1,506개사에 2,231건을 지원, 8,712억 원의 매출증대와 2,359명의 고용창출 효과를 거뒀으며, 만족도 역시 94%로 높았다.

 

이소춘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이번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사업을 포함하여 “신종 코로나 감염 우려로 침체를 겪고 있는 지역 경제에활력소가 될 수 있도록 중소기업 지원사업을 조기 추진하여 나가고 있다”고하면서 “새로운 기술 제품을 개발하거나 생산하려는 중소기업체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본사(031-259-6059), 서부권역센터(031-7116-4811), 남부권역센터(070-7726-9322), 북부권역센터(031-850-7123) 등 지역별로 안내 받을 수 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경기 중소기업 지원 개발 판촉 관련기사목록